강희업 대광위원장, “알뜰교통카드·K-패스로 대중교통비 절감할 것”

관리자
2024-03-15
조회수 30

- 15일 알뜰교통카드 시스템 점검… K-패스 시행 준비에 총력 주문

 

강희업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은 3월 15일(금) 오후 2시 알뜰교통카드 정보시스템을 유지관리하고 있는 (주)소울인포테크(안양시)를 방문하여 알뜰교통카드 시스템 개선 작업(2월) 이후 운영상황과 K-패스 사업 준비 상황 등을 점검하고, 민원 콜센터 직원 등을 격려하였다.

 

앞서 대광위는 알뜰교통카드 가입자 급증에 대응하여 시스템 전면 개선 작업(2.3~4)을 실시하였다. 개선 작업 이후 운영 시스템의 안정성이 높아진 것으로 확인되었다.

 

알뜰교통카드 이용자수는 20년도에 16.4만명, 21년도에 29.0만명, 22년도에 48.7만명, 23년도에 109만명, 23년 3월 현재 116만명이다.

 

아울러, 국민들이 더욱 쉽고 편리하게 대중교통비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알뜰교통카드를 개선한 K-패스 사업이 5월부터 시행될 예정이다.

 

K-패스 사업이란 대중교통 이용금액의 일정비율(일반 20%, 청년 30%, 저소득층 53%)을 다음 달에 환급하는 것이다.

 

현재 모바일 어플리케이션(앱)과 PC 홈페이지 개발, 정산시스템 개편, 회원전환(알뜰교통카드→K-패스)작업을 추진하고 있다. 전국 지자체 및 카드사 등과도 긴밀히 협의 중이다.

 

강 위원장은 앱·홈페이지 개발현황 및 이용자 편의성 개선사항, 출·퇴근 시간대 등 이용량 집중 시 데이터 처리 현황 등을 점검하였다.

 

“많은 국민이 사용할 것으로 기대되는 K-패스를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서는 운영 시스템의 안정성이 필수적으로 뒷받침되어야 한다”라고 강조하였다.

 

또한, “시스템 유지관리 및 개선 과정에서 장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한국교통안전공단과 ㈜소울인포테크 등이 꼼꼼하게 점검하고, 5월 이후 국민들이 K-패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이용자 관점에서 제반 사항에 대해 면밀히 준비할 것”을 지시하였다.

 

 

#분양정보닷컴 #국토교통부 #K-패스 #케이패스 #알뜰교통카드

제호 : 분양정보닷컴  |  대표이사 : 김광오  |  발행&편집인 : 김광오  

인터넷신문등록번호 : 서울 아 04165

등록일자 : 2016.09.27  |  발행일자 : 2016.09.27 

통신판매업신고 : 2017-서울강남-00113

사업자등록번호 : 545-86-00375 

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김진아  |  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진아

주소 :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56, 4층(역삼동, L&K빌딩)

Tel : 02-567-0111, 02-585-9571


[고객센터]  09:00 ~ 18:00 (월~토)

Tel : 02-567-0111, 02-585-9571

E-mail : boonyang24@kwangyoung.kr


Copyrightⓒ분양정보닷컴. 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