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국형 도심항공교통(K-UAM) 2025년 상용화 초읽기(카운트다운), 담대한 도전 날갯짓

관리자
2023-11-03
조회수 121

- 국가종합비행성능시험장에서 「한국형 도심항공교통(K-UAM) 그랜드챌린지」 공개 비행 시연

- 세계에서 가장 자유로운 도심항공교통 실증으로 도시 하늘 열어갈 계획

 

산통상자원부(이하 산업부)와 국토교통부(이하 국토부)는 도심항공교통(Urban Air Mobility, UAM) 실현을 위한 민관합동 실증사업인 「한국형 도심항공교통(K-UAM) 그랜드챌린지」 비행 시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.

 

일시는 11. 3.(금) 11:00~12:30, 장소는 한국형 도심항공교통(K-UAM) 실증단지(전남 고흥 「국가종합비행성능시험장」 인근이며, 주요 참석자는 산업부 우주항공팀, 국토부 2차관, 국회의원 김주영, 고흥군수, 산학연관 관계자 등이다.

 

이번 도심항공교통(UAM) 비행 시연 행사(4회째)에서는 국내 개발 도심항공교통(UAM) 비행체 ‘자율비행 개인항공기(OPPAV)’와, 국정과제인 ‘2025년 도심항공교통(UAM) 상용화’를 위한 실증사업인 「한국형 도심항공교통(K-UAM)그랜드챌린지」를 처음으로 대중에게 소개할 계획이다.

 

1단계 개활지 실증지역인 「국가종합비행성능시험장」 인근 한국형 도심항공교통(K-UAM) 실증단지에 승객 터미널을 포함한 국내 최초의 수직 이착륙장(Vertiport)과 운항‧교통관리시스템을 구축하였고, 이번 시연 행사를 계기로 모든 구성요소가 유기적이고 안전하게 작동됨을 확인함으로써 도심항공교통(UAM) 상용화에 한층 더 다가서게 될 예정이다.

 

또한, 1단계 실증에서 안전성이 입증된 업체‧기술은 내년에 수도권 2단계 실증에 참여하게 되고, 2단계에서도 우수함이 입증된 업체‧기술은 상용화 우선권이 주어지는 등 도시의 하늘이 열리게 된다.

 

산업부는 관계자는 “그랜드챌린지를 통해 국내 민·관·연이 협업하여 개발한 자율비행 개인항공기(OPPAV) 비행체와 핵심 소재‧부품, 교통관리시스템 등 다양한 구성요소와 기술을 다각적으로 실증해가며 민간은 자유롭게 기술개발을, 정부는 맞춤형 제도 마련을 위한 기술‧과학적 데이터 축적을, 국민은 혁신 모빌리티 수용성을 높여가는 일석삼조의 효과가 기대된다.”라고 언급하였다.

 

 

#분양정보닷컴 #국토교통부 #산업통상자원부 #도심항공교통 #k-uam

제호 : 분양정보닷컴  |  대표이사 : 김광오  |  발행&편집인 : 김광오  

인터넷신문등록번호 : 서울 아 04165

등록일자 : 2016.09.27  |  발행일자 : 2016.09.27 

통신판매업신고 : 2017-서울강남-00113

사업자등록번호 : 545-86-00375 

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김진아  |  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진아

주소 :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56, 4층(역삼동, L&K빌딩)

Tel : 02-567-0111, 02-585-9571


[고객센터]  09:00 ~ 18:00 (월~토)

Tel : 02-567-0111, 02-585-9571

E-mail : boonyang24@kwangyoung.kr


Copyrightⓒ분양정보닷컴. All Rights Reserved.